home Home > 종영프로그램 > 환경스페셜

제품이미지

환경스페셜 424 종이의 일생

판매가격 33,000원
적립금 330원
도착예정일 7일 예정
방영날짜 2009-04-22
방영시간 60분
규 격 DVD
제작사 KBS
구매수량



 

2009년 4월 22일(수) 밤 10:00~10:50 1TV 방송

[환경스페셜 387회]

종이의 일생

연출 이신우(I&T) / 글 이경희

디지털 시대가 시작될 무렵, 앨빈 토플러와 빌게이츠는 '종이가 사라진 사무실' 시대가 열릴 거라고 예측했다. 그러나 그들은 틀.렸.다!
종이 소비량이 해마다 늘고 있는 우리나라 1인당 종이 소비량은 세계 22위! 하지만 재생종이 사용 비율은 현저히 낮다.
우리는 지금, 종이 한 장 무게보다도 더 가벼운 마음으로 종이를 사용하면서 지구환경을 희생시키고 있는 건 아닐까?
이 프로그램은 우리가 미처 생각하지 못했던, 혹은 생각하고 싶지 않았던 종이에 대한 여러 가지 이야기를 들여다보고,
그 과정에서 종이와 지구환경에 대해 다 같이 생각해보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한다.

● 당신이 평생 사용하는 종이는 소나무 87그루입니다 ●

재무 컨설턴트 용현 씨의 하루 종이 사용량을 추적했다. 화장실 두루마리 휴지, 무료 신문, 사무용지, 종이컵, 냅킨, 택배, 신용카드 전표 등 평범한 샐러리맨 용현 씨가 하루 동안 사용한 종이의 무게는 약 2.7kg! 복사지로 따지면 약 2700장 분량이었다. 우리 국민 한사람이 평생 사용하는 종이의 양을 나무로 환산하면 높이 18m, 지름 22cm의 소나무 87그루에 해당한다.

● 유칼립투스가 만든 ‘녹색 사막’ ●



1844년, 독일의 직조공이 나무에서 펄프는 만드는 법을 발명한 이후 전 세계 종이 수요는 급속도로 늘어났다. 종이를 만들기 위해 2초마다 축구장 면적의 원시림이 사라졌고, 그 결과 세계 원시림의 5분의 1만 남았다.
현존하는 최고의 종이 원료는 오스트레일리아가 원산지인 유칼립투스 나무. 1년에 약 10미터씩 자라는 유칼립투스는 3,40년씩 키워야 하는 다른 나무들에 비해 성장속도로 빠르고, 생명력도 강하다. 하지만 지하 30m까지 뿌리를 내리는 유칼립투스는 주변의 물과 토양을 마르게 해 '녹색사막'을 만든다는 우려의 목소리도 있다.

● 재생종이의 진실 ●

재생종이는 더럽다? 재생종이는 질이 나쁘다? 하얀 종이가 좋은 종이다?우리 아이가 쓰는 교과서. 형광물질로 하얗게 빛나는 종이가 좋을까? 아니면 미색이 감도는 재생종이가 좋을까?
육안으로도, 또 여러 가지 실험상으로도 재생 종이와 일반종이를 구별하기란 쉽지가 않다. 우리는 과연 종이에 대해 제대로 알고 있는 걸까?

● 원시림이 사라진 자리, 인간의 손으로 숲을 만든다 ●

전 세계 열대우림의 10%, 아시아 열대우림의 40%를 보유했던 인도네시아. 하지만 전문가들의 추정에 따르면 전체 열대림 1억 2040만ha중 36%인 4340ha가 이미 황폐해졌으며, 해마다 강원도보다 큰 면적인 약 150만 ha가 훼손되고 있다고 한다. 그런데 그 땅의 한쪽이 다시 녹색 숲으로 채워지고 있다!
인도네시아 보르네오 섬 중부 칼리만탄주. 비행기를 갈아타고 비포장도로를 달려가야만 하는 깊은 밀림 속, 울창한 유칼립투스 숲이 있다. 10년 전 부터 한국계 기업이 조림한 인공 숲이다. 수세기에 걸쳐 파괴되고 있는 원시림. 하지만 우리는 종이를 써야 한다. 나무를 베어 종이를 만들어야만 하는 현실과, 환경파괴를 막아야 하는 과제! 인공 숲이 그 해답이 될 수 있을까?

 
  • 1. 모든 제품의 발송은 입금확인 또는 신용카드 결재 확인 후 (학교, 관공서는 후불결재 가능)
  • - KBS 기획(세트)상품 : 전국 / 2~3일 이내
    - KBS 녹화(제작)상품 : 전국 / 4~10일 이내
    - KBS 녹화(제작)상품 2007년 이전 방송분 : 전국 / 10~15일 이내
    - KBS 녹화상품은 주문 당일만 취소 가능, 주문 당일 이후부터 취소 불가합니다.
    (KBS녹화상품은 KBS방영상품으로서 판매가 30분28,600원, 60분33,000원, 90분37,500원, 120분41,800원, 등을 녹화상품이라고 합니다.)

    - EBS 기획(세트)상품 : 전국 / 2~3일 이내
    - EBS 녹화(제작)상품 : 전국 / 7~15일 이내
    - EBS 녹화상품은 주문 당일만 취소 가능, 주문당일 이후부터 취소 불가합니다.
    (EBS 녹화상품은 EBS 30분 25,700, EBS 60분 29,700, EBS 90분 35,000 등을 녹화상품이라고 합니다.)
  • 2. 단, 불가항력적인 사유(수입상품, 일시품절, 주문폭주, 배송업체의 부득이한 사정)로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 3. 배송지역 : 전국 (로젠택배, 기타, 전문택배업체)
  • 4. 배송비 : 49.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 배송




 
  • [교환, 반품, 환불이 가능한 경우]
  • 1. 배송제품이 파손된 경우 교환처리
    2. 저작권 등의 이유로 녹화가 불가능한 경우 환불처리 (온라인 환불, 신용카드 승인 취소)
    3. 화질이 불량인 경우 A/S처리 가능
  • [교환, 반품, 환불이 불가능한 경우]
  • 1. 고객님께서 직접 주문하신 주문제작 상품은 교환 및 반품 불가
    2. 고객님의 책임있는 사유로 상품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반품 불가
    3. 고객님이 주문 상품 포장을 훼손한 경우 반품 불가
  • [A/S안내] - 한국방송미디어사업단 고객센터 : 02)782-8484


  • 상호 : 한국방송미디어사업단 | 대표 : 이태열 |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이정진
    사업자등록번호 : 107-14-52015 [사업자정보확인] | 통신판매신고번호 : 재2010-서울구로-0293 | 의료기기판매업신고 : 제1914호
    전화번호 : 02)782-8484, 02)783-8484, 02)784-8484 | 팩스 : 02)782-8474 | 이메일 : kbs070@hanmail.net
    주소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7, 710 (신도림동, 금강리빙스텔2)